뉴스홈 > 항만뉴스 인쇄하기확대축소
부산항만공사, 제16주년 창립 기념행사 개최

스케줄뱅크 | 기사입력 2020-01-18 15:47
“글로벌 항만기업으로서 시대적 요구에 적극 부응”

글로벌 허브항만기업 부산항만공사(BPA, 사장 남기찬)가 지난 1월 16일로 창립 16주년을 맞았다.

이 날을 맞아 BPA는 곽규석 항만위원장, 이철조 부산항건설사무소장, 이성수 항운노조부위원장, 박인호 부산항발전협의회대표 등 유관기관·단체장과 임직원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기념행사를 열고, 부산항 발전에 공헌한 내·외부 업·단체 유공자에게 감사패 및 표창장을 수여하는 한편 ‘16년간의 경영성과 및 향후과제’를 발표했다.

부산항만공사는 2004년 1월 16일, 항만공사법에 따라 ‘부산항 개발 및 관리운영의 전문성과 효율성을 높임으로써 부산항을 경쟁력 있는 동북아 해운물류중심기지로 육성하여 국민경제발전에 이바지하고자’ 국내 최초로 출범해 이날로 16주년을 맞은 것이다.

출범 당시 약 1,000만 TEU이던 부산항의 처리 물동량은 지난해 2,190만 TEU로 2배 이상 증가, 세계 6위의 항만으로 자리매김했다.

특히, 환적 물동량은 지난해 1,157만 TEU로 싱가포르에 이어 세계 2위의 환적 중심항으로 성장했다.

부산항만공사는 이 같은 외형적인 성장 못지않게 공기업으로서 사회적가치 구현 등 시대적 요구에 부응하는 명실공히 국민에게 사랑받는 글로벌 허브항만기업으로 성장했다.

인권경영시스템 인증, 안전보건경영시스템인증, 노사문화대상, 대한민국 지식대상, 대한민국 교육기부 대상, 지속가능성장 최우수항만기업 선정 등 지난해 부산항만공사가 정부 혹은 공인기관으로부터 받은 10여 개의 수상·인증이 이를 잘 말해준다.

남기찬 사장은 “지난 16년간 쌓은 성과와 역량을 바탕으로 부산항을 명실공히 글로벌 허브 항만으로 발전시켜나가는 한편 인권·안전·환경·사회공헌·일자리창출 등 사회적 가치 구현에도 앞장서는 등 공기업으로서 시대적 요구에 적극 부응해 나가겠다”고 밝혔다.
저작권자 ⓒ스케줄뱅크 무단전재 배포금지